서브배경이미지

강좌

커뮤니티

의술은 환자를 위해 발전하며
건강한 삶을 위한
우리의 노력은 계속됩니다

대표번호

  • 031-8015-1881

진료시간

  • 월화수금 AM 9:30 - PM 6:30
  • 목요일 휴진
  • 토요일 AM 9:30 - PM 3:00
  • 점심시간 PM 1:00 - PM 2:00
  • 목요일은 휴진입니다.
    일,공휴일 : 휴진

제목

달리면서 쓰레기 줍는 ‘플로깅’을 아시나요

환경친화적인 조깅 ‘플로깅(plogging)’으로 소확행을 느껴보자. 최근 인스타그램에 #plogging을 검색하면 플로깅을 즐겨 하는 플로거(plogger)들이 양손 가득 쓰레기가 가득 찬 비닐백을 들거나 자신이 모은 쓰레기를 가지런히 놓아 인증하고 심지어 허리춤에 폐페트병을 끼고 자랑스레 인증하는 사진을 찾아볼 수 있다.

달리면서 쓰레기 줍는 플로깅

플로깅은 2016년 스웨덴에서 시작했다. 달리면서 쓰레기를 줍는 친환경적 조깅으로 ‘이삭을 줍는다’는 뜻인 스웨덴어 plocka upp과 영단어 jogging의 합성어다.

방법은 간단하다. 주머니에 봉지를 넣고 조깅을 하다 길가에 쓰레기를 발견하면 줍는다. 주울 때 허벅지를 단련하는 스쿼트, 뻣뻣한 몸을 푸는 스트레칭과 같은 운동 효과가 있어 환경도 지키고 내 몸도 지킬 수 있다.
플로깅 팁 하나! 바닥에 있는 쓰레기를 주울 때 허리를 잘못 사용하면 무리가 올 수 있기 때문에 허리는 똑바로 펴고 고관절과 무릎을 굽혀 스쿼트 하는 자세로 집을 것.

플로깅은 장소에 제약을 받지 않고 일상생활에 다양하게 적용할 수 있다. 동네를 걷거나 조깅이 힘들다면 자연스럽게 걷거나 트래킹을 하고 등산을 하면서 쓰레기를 주워도 된다. 한국에서도 플로깅 붐이 점점 불고 있어 국내에는 ‘광주 플로깅 동호회’ 및 6월 창단한 울산 ‘플로깅운동연합공동체’가 활동하고 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